“여호와 이레”/ 창세기 Genesis 24:59-67

“여호와 이레”/ 창세기 Genesis 24:59-67

Categories:

https://youtu.be/tn_J4-iE9OE

 

창세기 Genesis 24:59-67

59    그들이 그 누이 리브가와 그의 유모와 아브라함의 종과 그 동행자들을 보내며

60    리브가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우리 누이여 너는 천만인의 어머니가 될지어다 네 씨로 그 원수의 성 문을 얻게 할지어다

61    리브가가 일어나 여자 종들과 함께 낙타를 타고 그 사람을 따라가니 그 종이 리브가를 데리고 가니라

62    그 때에 이삭브엘라해로이에서 왔으니 그가 네게브 지역에 거주하였음이라

63    이삭이 저물 때에 들에 나가 묵상하다가 눈을 들어 보매 낙타들이 오는지라

64    리브가가 눈을 들어 이삭을 바라보고 낙타에서 내려

65    종에게 말하되 들에서 배회하다가 우리에게로 마주 오는 자가 누구냐 종이 이르되 이는 내 주인이니이다 리브가가 너울을 가지고 자기의 얼굴을 가리더라

66    종이 그 행한 일을 다 이삭에게 아뢰매

67    이삭리브가를 인도하여 그의 어머니 사라의 장막으로 들이고 그를 맞이하여 아내로 삼고 사랑하였으니 이삭이 그의 어머니를 장례한 후에 위로를 얻었더라

 

59 So they sent away their sister Rebekah and her nurse along with Abraham’s servant and his men. 60 And they blessed Rebekah and said to her,

“May you, our sister, become
    thousands of myriads;
may your offspring gain possession
    of the gates of their foes.”

61 Then Rebekah and her maids rose up, mounted the camels, and followed the man; thus the servant took Rebekah, and went his way.

62 Now Isaac had come from Beer-lahai-roi, and was settled in the Negeb. 63 Isaac went out in the evening to walk in the field; and looking up, he saw camels coming. 64 And Rebekah looked up, and when she saw Isaac, she slipped quickly from the camel, 65 and said to the servant, “Who is the man over there, walking in the field to meet us?” The servant said, “It is my master.” So she took her veil and covered herself. 66 And the servant told Isaac all the things that he had done. 67 Then Isaac brought her into his mother Sarah’s tent. He took Rebekah, and she became his wife; and he loved her. So Isaac was comforted after his mother’s death.

Speaker: 김성은

주님의 참빛교회 담임목사